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상단 서비스 목록

이벤트 이용후기
제목 ABKO NCORE 발렌타인 시리즈 체험단! 당첨!!!
카테고리 기타 이벤트유형 필드테스트
작성자 월광가면(hazan) 등록일 2014-12-04 13:22:08 조회수 246

 

안녕하세요! 아래의 이벤트에 당첨이 되어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저에게 당첨의 행운을 주신 앱코 (주)다나와 관계자분들께 감사 인사 드립니다!

당첨 발표 : 2014년 11월 19일 
제품 수령 : 2014년 11월 25일


처음 제품을 받아서 조립할 때보다도, 조립이후 제품을 사용하면서 느끼는 감동이 더욱 큰 제품입니다.
묵직한 무게감과 조립이 편리한 내부환경도 만족스러웠으며,
블랙 바탕에 고광택 하이그로시와 매쉬의 절제된 간결함 속에서 
고급스러움이 배어나오는 눈이 즐거운 제품이라 체험하고 있는 지금 이 순간도 기분 좋으네요.


아래에는 이번 체험단에 당첨된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제품의 사용기를 올려봅니다.
날씨가 추운만큼 따뜻하고 건강하게 지내시길 기원드리며,
행복한 주말 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00.jpg
00-1.jpg

깔끔하게 떨어지는 외형적 심플함이 절제된 미학을 엿볼수 있는, 고급스러움이 배어있는...
유럽풍 럭셔리 모던 케이스, ABKO NCORE 발렌타인 USB 3.0 블랙.
 
동일 제품의 화이트 버젼과 함께 출시되어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 매쉬타입의 미니타워 케이스입니다.
물론, 미니타워 케이스라고 하기에는 그 덩치나 볼륨감이 오버된 경향을 보이지만,
최근 보급형 제품에서는 쉽게 찾아볼 수 없었던 제법 두꺼운 새시 구조로 튼튼하기 때문에 더욱 안정감을 가지고 있으며,
발렌타인 앞전에 이미 출시되어 호평을 받고 있는 ABKO NCORE 골리앗 USB 3.0 제품처럼 
널찍한 내부가 무척이나 편리하고 실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케이스입니다.

2014년 한 해 보급형 케이스 업계에서 가장 공격적이면서도 두각을 보여 주었던 앱코에서 출시한 제품이라
더욱 믿고 구매가 가능한 케이스라는 생각을 해보며,
지금부터,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제품의 매력속으로 빠져보겠습니다.
 


02-0.jpg

02-1.jpg
  
   제조 회사
   ABKO
​   등록 년월
   2014년 11월
​   제품 분류
   PC케이스 (M-ATX)
​   제품 규격
   미니 타워
​   보드 규격
   M-ATX / M-ITX
​   파워 규격
​   표준 ATX
​   3.5 베이
   내부 3개 (HDD 3개 설치 가능)
​   5.25 베이
​   내부 1개 (시디롬1개 설치 가능)
​   SSD 나사홀
​   내부 3개 (HDD 미설치시 HDD베이에도 2개 추가 가능)
   쿨링팬    전면부 : 120 mm 화이트 LED x 1개 기본 제공
   후면부 : 120 mm x 1개 기본 제공
​   PCI 슬롯
​   4개 (4개 전부 재사용 슬롯 기본 제공)
   특 징
   전면 하이그로시의 유광재질에 전면부 매쉬 타입 디자인
​   좌측 측면 하단부 메쉬 디자인
​   제품 크기
​   (W) 195 mm x (H) 406 mm x (D) 450 mm
​   그래픽카드 장착
​   최대 380 mm
​   CPU 쿨러 장착
​   최대 165 mm
​   사운드
​   HD AUDIO
 
 

10-(09).jpg

10-(10).jpg

10-(11).jpg

10-(12).jpg

10-(13).jpg

10-(14).jpg

10-(15).jpg

10-(16).jpg

10-(17).jpg

10-(19).jpg

10-(20).jpg

10-(21).jpg

제품박스의 경우에 들고 이동하기 편하도록 편안한 플라스틱 손잡이가 부착되어 있습니다.
직접 케이스를 들고 이동하는 일부 고객분들을 배려한 모습이 무척 돋보입니다.
실제, 들어서 사용해보니 손이 편해서 좋았습니다.
그동안 직접 오프라인에서 구매해서 들고 이동하는 경우에는 비닐테이프로 여러겹 말아서 손잡이 형태를 만들기도 했지만
이 경우에 손도 무척이나 아프고 비닐 손잡이가 끊어지면 제품 파손에 대한 걱정이 컸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래서 보통은 그냥 안아들고 다녔었네요...)
물론 이 플라스틱 손잡이를 지탱하는 구조물도 케이스박스이기 때문에 가벼운 거리가 아니라면
오프라인 구매시에는 주변을 테이핑 처리해서 파손에 대비하면 더욱 좋겠죠.
 
박스의 내부는 일반적인 스티로품 완충제로 보완하고 일반적인 비닐로 제품이 쌓여져 있습니다.
이 부분은 별다를 것은 없어요.
 
비닐을 벗겨내고 보니 제품 전체가 하이그로시 유광처리되어 있어서 조금은 놀라웠습니다.
다만, 보관이나 배송중의 위험으로 인한 하이그로시에 대한 스크래치에 대한 부분을 보완할 수 있는 
다른 내용적인 부분은 따로 없었습니다.
 
제품 구성물은 케이스 본체와 제품에 대한 설명서와 나사, 멀티포트 고무덮개, 케이블 타이, 비프음 스피커...가 들어 있었습니다.
 
 

12-(09).jpg

12-(13).jpg

12-(14).jpg

12-(15).jpg

12-(16).jpg

12-(17).jpg

12-(18).jpg
 
역시, 이 제품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간결함 속에서 유려하고 멋스러움을 자아내는 하이그로시와 
매쉬의 모던한 디자인이 두드러지게 보여집니다.
 
보통의 케이스들이 전면부나 상,하단중의 이부분에만 국한되어서 하이그로시 재질을 추가하는 반면에
이 제품은 매쉬부분을 제외한  거의 전체 외형에 가까운 부분이 하이그로시 유광처리가 되어 있습니다.
그것도 반대편이 거의다 비춰질 정도로 광택이 납니다.
 
그러다 보니, 케이스를 조립하는 과정 중에는 잦은 손놀림으로 인해서 상당히 많은 부분에서 지문자국이 생기지만,
조립이 완료된 시점에 마른 걸레에 살짝 물기를 묻혔다가 물기를 짜낸 후의 상태가 된 깨끗한 걸레로 가볍게 닦으시면
조립 과정에서 생겼던 손자국들은 말끔하게 사라집니다.
또한, 며칠동안 실사용하면서 경험해 보니, 매일 케이스를 들어서 이동시키는 경우가 아니라면...
일반적인 사용중에 케이스의 하이그로시 부분에 손자국이나 지문 등이 묻을 확률은 사실 그다지 높지 않았으며,
블랙바탕의 고광택의 하이그로시 제품답게 상당히 고급스러운 비주얼을 선사해서 
인테리어적인 요소에도 만족스러움을 전해줍니다.
 
12-(19).jpg

12-(20).jpg

12-(21).jpg

12-(22).jpg

12-(22_2).jpg

12-(23).jpg

12-(24).jpg

하단 파워 방식의 구조로 되어 있으며,
PSU 부분에는 먼지필터가 부착되어 있습니다.
고정틀이 있는 먼지필터는 아니지만, 보급형에서 보여주던 너무 얇아서 쉽게 부러지는 재질이 아니라
조금은 두텁게 제작되어 사용하기 좀더 좋아 보였습니다.
 
하단의 받침대 구조물의 경우에는 넓직한 패드가 쿠션처럼 부착되어 있어서 제품의 진동과 소음을 잡아주며,
받침대의 구조물의 높이가 땅에서부터 제품 본체와의 거리를 34mm 정도 띄워주기 때문에 
바닥면의 먼지에서 좀더 자유롭고 청소하기 쉽도록 되어 있습니다.
 
12-(25).jpg

12-(26).jpg

12-(27).jpg

측면 패널의 오픈을 쉽게 도와주는 손잡이 형태가 존재하며, 간편한 손나사 방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2개의 수냉홀이 존재하며, 수냉홀도 무늬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부드러운 고무재질로 실사용이 가능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12-(28).jpg

12-(29).jpg

전면과 측면의 매쉬처리된 부분의 뒷 부분에는 먼지필터가 고정된 상태로 붙어 있어서 먼지로 인한 고민은 상당히 줄어들고,
원활한 공기 유입을 도와주어서 내부의 온도 관리에 좀더 효과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다만, 측면의 매쉬 뒷 부분에 붙어 있는 먼지 필터의 경우에는 외곽만 붙어있고 중앙은  살짝 떠있는 상태로 있어서 
전체적으로 고정이 되어 있었으면 하는 생각을 해보게 되더군요.
 
12-(30).jpg

12-(31).jpg

12-(32).jpg

12-(33).jpg

12-(34).jpg

12-(35).jpg

12-(36).jpg

12-(37).jpg

12-(38).jpg

12-(39).jpg

12-(40).jpg

12-(41).jpg

12-(42).jpg

미니타워치고는 상당한 크기를 보여주는 만큼, 내부는 무척이나 쾌적한 환경을 제공해 줍니다.
우측에 위치한 베이구조물과 좌측의 PSU와 메인보드, 그래픽 카드가 위치하는 부분과의 거리가 충분하여
공간적인 배치가 상당히 여유롭고, 그래픽 카드의 경우에 380mm까지 장착이 가능하며,
CPU 팬쿨러의 경우에는 165mm까지 장착이 가능하도록 되어 있으니 무척이나 실용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제품의 무척이나 재밌는 요소는 베이구조물의 갯수에 있습니다.
 
ODD의 경우에는 내부에 2개의 공간이 있지만, 실제 전면 패널에서 오픈되는 부분은 1개이며
ODD의 결착은 원터치 회전방식으로 간단하게 장착이 가능합니다.
 
HDD의 경우에 기본 2개의 간편한 원터치 방식의 착탈식 구조물에 2개가 장착이 가능하며,
ODD가 장착되는 아래에 추가적으로 HDD1개가 장착이 가능해서 총 3개의 HDD가 장착이 가능합니다.
 
반면에 SSD의 경우에...기본적으로 HDD가 장착 가능한 곳은 ODD 베이 구조물 하단에 1개, HDD 베이 구조물 위에 1개, 
PSU와 ODD 베아 구조물 사이의 바닥면에 1개...로 기본 3개가 장착 가능하며,
추가적으로, HDD를 달지 않는다면 하단의 HDD 구조물에 2개가 추가적으로 장착이 가능하며,
또한, 일부 SSD 제품의 경우에는 자체 브라켓을 기본 제공해주는데, 이것을 활용할 경우에는
ODD 구조물 내부의 HDD 베이부분에 장착이 가능해서 추가적으로 1개가 더 설치가 가능하기 때문에 
HDD를 제외한 SSD만 달 경우에는 총 6개의 SSD 장착이 가능합니다.
 
최근에 SSD에 대한 사용이 많아지면서 SSD도 여러 개 보유해서 HDD 대신에 사용하시는 분들이
늘어가고 있는 추세를 반영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재밌는 내부구조였습니다.
 
또한 4개의 PCI 슬롯이 존재하며, 각 슬롯은 재활용 가능한 슬롯을 기본4개 전부 제공해주고 있어서 상당히 만족스럽습니다.
 
PSU가 장착되는 바닥면은 두툼한 4개의 방진패드가 부착되어 있습니다.
 
12-(43).jpg

12-(44).jpg

12-(44_2).jpg

※ 위의 강판 두께 관련 이미지는 다나와에 나와 있는 상품이미지를 참조했습니다.)
 
화면에서 보여지는 모습 그대로, 내부 프레임은 상당히 고급스러워 보이기까지 합니다.
레이아웃도 최대한 사용자가 배선에 대한 어려움 없이 편리하게 조립하도록 되어 있으며,
제품의 좌우 패널에 따로 선정리를 위한 덕트 구조가 되어 있지 않는 대신에 충분한 내부공간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특히 많은 케이블들이 위치하게 될 우측 패널의 경우에는 대충적으로 재어보이 10mm정도의 빈공간이 존재해서
선관리에 별다른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또한, 제품의 새시구조물의 강판 두께 자체가 최근의 보급형 제품에서는 찾아보기가 어려운 두꺼운 두께감을 형성하고 있어서
안정감 있는 케이스 구조물을 선호하시는 분들에게 어필하기 좋아보입니다.
 
12-(45).jpg

12-(46).jpg

12-(48).jpg

12-(49).jpg

12-(50).jpg

12-(51).jpg

12-(52).jpg

12-(55).jpg

전면의 120mm의 화이트 LED 팬이 기본 장착되어 있으며,
케이스 전면부에 위치한 각종 멀티 포트와 연결되는 단자들은 초보분들도 쉽게 메인보드와 연결할 수 있도록
친절하게 (+), (-)에 대한 표기가 되어 있습니다.
물론, 표기가 없는 경우에는 흰배선이 (-)에 해당한다는 부분만 염두하신다면 별 어려움은 없을 것 입니다.
 
멀티포트 고무덮개가 기본 제공되기 때문에 먼지로부터 좀더 자유로운 환경을 제공해 줍니다.
 
 


22-(09).jpg

22-(11).jpg

22-(12).jpg

22-(13).jpg

4개의 비교 제품들은 모두 미니타워 타이틀을 가지고 있는 제품들이며,
제일 작은 제품부터 차례되로 살펴보면...
 
마이크로닉스 피코 매쉬 / 마이크로닉스 프로스트 / 앱코 골리앗 / 앱코 발렌타인 블랙 총 4종류입니다.
 
  마이크로닉스 Pico Mini USB 3.0 Mesh 
  (W) 165 mm​ x (H) 360 mm x (D) 315 mm 
  마이크로닉스 PROST MINI USB 3.0
  (W) 180 mm​ x (H) 365 mm x (D) 385 mm
  ABKO NCORE 골리앗 USB3.0 
 ​ (W) 205 mm x (H) 422 mm x (D) 407 mm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W) 195 mm x (H) 406 mm x (D) 450 mm
 
위의 도표에서 보여지듯이, 높이는 전면 상단의 멀티포트부분만 따로 돌출되어 있는 앱코 골리앗 제품의 높이가 가장 높으며,
그외 길이는 앱코 발렌타인 블랙 제품이 가장 깁니다.
폭의 경우에 눈으로 보면 앱코 골리앗 제품보다 앱코 발렌타인 제품이 더 커보이지만,
앱코 골리앗 제품의 경우에는 측면에 각각 덕트가 존재하기 때문에 그 부분을 포함하면 205mm입니다. 
(단, 앱코 골리앗의 측면 덕트 부분을 제외한 새시 치수는 185mm입니다.)
 
앱코 발렌타인 블랙 제품이 크기에 비례해서 내부의 여유로움이 좋고, 
매쉬타입 제품이기 때문에 내부 공기 순환과 효율적인 온도 관리에 가장 좋습니다.
 
22-(14).jpg

22-(15).jpg

22-(16).jpg

앱코 골리앗 제품과 앱코 발렌타인 제품의 경우에는 두 제품 모두 앱코에서 출시된 제품이며,
앱코 골리앗 제품의 경우에는 2014년 7월달에 출시되어 나온 제품이며,
앱코 발렌타인 제품의 경우에는 2014년 11월에 출시된 제품입니다.
내부에서도 상당히 비슷한 모습을 보여주면서도 차이와 개성이 뚜렷한 두 제품입니다.
 


31-(09).jpg

31-(10).jpg

31-(11).jpg

조립에 앞서 앱코 발렌타인 블랙 제품에 M-ATX 메인보드를 조립할 경우,
내부공간의 차이에 대해서 살펴보았습니다.
 
비교된 메인보드는 아래의 두 제품입니다.
 
  GIGABYTE GA-B85M-DS3H 
  ​193 (가로) mm / 226 (세로) mm​​ 
  ASRock B85M PRO4 에즈윈 
  ​218 (가로) mm / 244 (세로) mm​​ 
 
아무래도 애즈락 B85M PRO4 제품이 가로와 세로 길이가 조금씩 길다보니
M-ATX 메인보드의 제품 크기에 따라서 우측의 선정리 공간에 대한 여유로움에 차이가 보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선정리 홀을 활용하지 못할 정도는 아닙니다.


 
32-(09).jpg

32-(11).jpg

32-(12).jpg

32-(13).jpg

32-(14).jpg

32-(15).jpg

32-(17).jpg

32-(18).jpg

32-(19).jpg

32-(20).jpg

32-(21).jpg

기본적으로 SSD를 설치하기 가장 적합한 공간에 SSD 전용 베이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우측의 2개의 튀어나와 있는 부분이 SSD의 한쪽 나사 구멍 2개와 맞물리는 부분이며
2개의 구멍에 위의 부분을 맞춘후 SSD의 좌측을 아래로 내리면 쉽게 장착이 가능합니다.

32-(22).jpg

32-(23).jpg

32-(24).jpg

32-(25).jpg

32-(26).jpg

32-(27).jpg

조립에 사용된 PC 부품 스펙은 아래와 같습니다.
 
  분 류 
  제 품 명  
  비 고 
  ​CPU 
  Intel 펜티엄 G3420 
  기본 제공 쿨러 사용
  RAM 
  삼성 PC-12800 4GB x 2 
 
  MB 
  GIGABYTE GA-B85M-DS3H 
  193 (가로) mm / 226 (세로) mm 
  Graphic 
  Zotac GTX 750 ​D5 1GB 
  144.8 (길이) mm​ / 35.3​ (두께) mm 
  PSU 
  잘만 ZM600-GV 
  140 x 150 x 85 mm 
  SSD 
  SK Hynix SH910A 256GB 
  
 
별다른 어려움 없이 깔끔하게 선정리가 가능하도록 상당히 내부의 레이아웃이 잘빠졌습니다.
최근들어 조립해본 보급형 케이스 중에서는 가장 조립하기 쉬웠던 제품 중 하나였던 것 같습니다.
우측의 패널에 선정리용 덕트구조물이 존재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어려움은 딱히 없었습니다.
저는 보여드리기 위해서 일부러 선이 다 붙어 있는 일반 PSU를 사용하였지만,
세미모듈러 제품이나 풀모듈러 제품을 사용하시는 분들이라면 더 간단하게 선정리가 끝날 것 같습니다.
 
그래픽 카드 길이가 380mm 제품까지는 장착이 가능하다고 하니, 정말 여유로운 공간을 제공하는 것 같습니다.
 
GIGABYTE GA-B85M-DS3H 메인보드 제품을 가장 먼저 장착하고 차후에 PSU를 장착하였으며,
그 상태에서 CPU 보조 전원홀로 무리없이 PSU의 CPU 보조전원 케이블이 들어가져서 연결에 불편함이 없었습니다.
 
32-(28).jpg

32-(29).jpg

32-(30).jpg
 
조립이 완료된 후에 후면부를 촬영해 보았습니다.
보급형 제품 답지 않게 상당히 준수하고 편안한 조립 환경을 제공해줍니다. 



40-(09).jpg

40-(11).jpg

40-(12).jpg

40-(13).jpg

40-(14).jpg

40-(15).jpg

40-(16).jpg

전원 버튼을 누르게 되면 버튼 앞에 위치한 LED가 켜지게 됩니다.
기본적으로 전원이 켜지면 BLUE LED가 들어오게 되며, 
HDD (or SSD) 사용시에는 BLUE LED가 유지된 상태에서 RED LED가 추가적으로 점등하게 됩니다.
 
또한 전원 버튼을 On하는 순간부터 전면의 120mm WHITE LED 불빛이 켜지게 되며,
은은한 WHITE 불빛 사이로 선명한 라인이 들어간 WHITE LED는 상당히 세련된 느낌을 선사합니다.
 
 
 
(※ 영상 하단 우측의 톱니모양의 설정에서 보다 좋은 화질을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위의 동영상들을 통해서 실제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제품의 구동시의 
내/외부 모습을 확인해 보실 수 있습니다.
 


55-0.jpg

55-1.jpg

고급스러운 유럽형 모던 스타일의 미니타워,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손쉬운 조립으로 어려움이 없고 측면에 덕트가 없는 대신에 내부에서 충분한 선 관리 공간을 제공해주고,
내부의 넓직한 공간과 전면과 측면의 에어매쉬를 통한 공기의 유입이 원활하여 온도관리에 유리하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또한 두꺼운 새시구조로 안정감있는 환경을 제공해 주며, 
다양한 PC환경에 두루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자를 배려한 여러가지 요소들이 눈에 들어옵니다.
 
블랙계열의 하이그로시 고광택 제품답게, 인테리어적인 요소가 상당히 강하여 만족스러운 연출이 가능한
ABKO NCORE 발렌타인 USB3.0 블랙...
이 제품의 가격대에서 보여줄 수 있는 그 이상의 모습을 보여주는 
사진에서 보여지는 모습 그 이상으로 실제 사용환경에 배치된 실물은 상당히 고급스럽고 느낌 좋은 제품인 것 같습니다.
 
 
 
 
- 이 사용기는 앱코와 다나와 체험단을 통해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
 
  

댓글 [13]